홈  로그인/로그아웃  회원가입/정보수정  사이트맵
갯돌커뮤니티
갯돌커뮤니티
LOCATION :
 HOME > 갯돌커뮤니티 > 공지사항

2019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 성료
글쓴이 관리자 등록일 2019-09-04 13:51:00 조회 84
 크기변환_DSC08779.JPG
 크기변환_DSC08869.JPG





"분권자치 혁신재생 페스티벌 모델이다", 찬사 쏟아져
목포원도심 축제인파 감동
내년 축제 20주년 기대 커졌다
로컬스토리 목포의 새로운 킬러 콘텐츠 급부상

극단갯돌이 주관하고 사)세계마당아트진흥회가 주최한 제19회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이 지난 8월 30일부터 9월 1일까지 3일 동안 개최되어 관광객, 시민이 하나 되어 대성황을 이룬 가운데 막을 내렸습니다.

축제장소는 목포로데오광장, 만인계터 등 목포원도심 일대에서 펼쳐졌습니다.

축제에 초청된 공연은 퓨전국악, 탈놀이, 춤, 인형극, 댄스, 콘서트, 퍼포먼스, 마임 등으로

해외공연 10개국 12팀, 국내공연 53팀, 로컬스토리 20팀 총 85팀의 우수공연이 축제에 선보였습니다.

또한 프레미마프, 개폐막놀이, 돼지코프로젝트 등 다채로운 행사가 열렸습니다.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 개막놀이는
9월~10월 가을, 목포에서 열리는 ‘목포가을페스티벌’의 시즌 첫 번째 행사로 문을 열어 화려한 시민잔치로 장식했습니다.

개막놀이 ‘별난만세’는 목포에서 일어났던 4•8만세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4M 높이의 거대인형 죽동 욕쟁이 할매, 오거리 단벌신사, 정명여학생 순이, 양동 허씨 등 목포근대시민 4인방을 스토리텔링 했습니다.

수많은 시민과 관광객들이 거리로 나와 시민옥단이를 자청, 물지게를 지고 유행가에 맞춰 춤을 추며 신명난 개막을 즐겼습니다.

개막공연에서는 100년 전 옥단이가 무대에 등장하여 꿈의 상징 나비와 함께 공중으로 날아오르는 순간 시민들이 일제히 환호와 탄성을 지르면서 감동적인 볼거리가 되었습니다.

이번 축제에서는 아이들과 가족들이 함께 볼 수 있는 공연들로 넘쳐 마당마다 흥겨운 웃음바다를 이루었습니다.

예술성을 두루 갖춘 수준급의 작품들도 초청돼 관람객들의 환호를 받아 축제성공의 열쇠가 되기도 했습니다.

세계 22개국을 순회하며 높은 찬사를 받아낸 현대무용단 모던테이블의 ‘다크니스 품바’,전통연희를 친숙하게 다가가기 위해 국악을 기반으로 마당극화 한 극단 깍두기의 ‘연희는 방구왕’,영국에딘버러축제 최고평점을 누린 국악그룹 타고의 ‘원스트링즈’ 등 국악이 어우러진 최고의 공연이라는 관객들의 호평이 쏟아졌습니다.

목포원도심의 역사 문화적 가치를 담은 ‘목포로컬스토리’ 프로그램은 올해 축제에서 최고의 화제로 떠올랐습니다.

일제 강점기 갱생시설에서 희생된 고하도 감화원 희생자 진혼제,1942년 설립된 조선미곡창고에서의 해설이 있는 근대가요 산책,1911년 완공된 목포독립운동의 거점공간인 양동교회에서의 시민야외극 등은 시민과 여행자들이 이색적인 장소에서 공연을 즐기면서 깊이를 알아가는 로컬프로젝트로 많은 참여와 화제가 집중되었습니다.

특히 고하도 목포감화원에서의 진혼제는 송순단 진도씻김굿 명인이 희생자들의 영혼들을 씻김굿으로 해원했으며, 목포대 김선태 시인, 극단아띠, 가수 송원천 등 목포의 뜻있는 예술가들이 진혼공연으로 참여해 참혹한 아픔을 함께하고 진상규명을 요구했습니다.

시민참여 프로그램도 눈길을 끌었습니다. 시민 삶의 질을 치유의 춤으로 개선하자는 의도로 제작된 온앤오프 무용단의 ‘시민커뮤니티댄스’,시민을 위한 지속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는 단체들의 프로그램을 소개해주는 ‘돼지코프로젝트’,시민이 직접 쌀을 추렴하여 술로 빚은 ‘시민의 술’,
축제에서 발행하는 코인으로 환전하여 공연이 끝난 후 출연자에게 감사의 뜻으로 주는 한국적 버스킹 ‘굿쩐’ 등의 프로그램은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 속에서 만족도가 높게 나타났습니다.

올해는 예년보다 훨씬 많은 축제인파가 봇물처럼 몰려 불 꺼진 원도심에 활기 띤 거리를 조성했습니다.

특히 가족단위 관람객들이 거리로 넘쳐나 살아있는 도시, 행복한 도시 풍경을 연출했습니다.

거리 곳곳에 배치된 6개 공연마당은 관람객들이 공간에서 공간으로 이동하는 역동적인 동선으로 또 하나의 볼거리를 선사했습니다. 축제를 지켜본 남도민속학회장 이윤선 교수는 SNS에서 “소도시에서 이런 기획과 연행을 함께 할 수 있다는 것, 이 지역민들의 축복임에 틀림없다”고 밝히고 “세계 어디 내놔도 돋보일 분권자치 혁신재생의 페스티벌 모델”이라고 축제 감동 후기를 남겼습니다.

내년이면 축제 20주년이 되는 해입니다. 시민의 사랑을 가득 안고 출발한 축제가 성년이 되었습니다.

미마프는 20년의 성과물을 바탕으로 새로운 축제, 획기적인 로컬문화가 융합된 세계적인 축제기획을 구상하고 있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을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한그루의 나무가 성장하려면 흙, 물, 햇빛, 바람 등 많은 사물의 도움을 받아야 살아갈 수 있습니다.

축제도 마찬가지라고 생각됩니다.
성공한 축제가 되기까지 많은 분들의 정성이 있었음을 고백하고 이자리를 빌어 감사드립니다.

다시 한 번 모시고 감사드립니다.


2019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 추진위원회 모심.

No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갯돌 로고 파일있음 관리자 2013-02-26 14572
공지 공연 및 행사 문의는 이쪽으로 Performances and events Please click here 관리자 2011-02-01 17058
413 국립문화재청 생생문화재 선정 개항장 시간여행 안내 파일있음 관리자 2019-10-21 9
412 거대인형 옥단이와 함께하는 목포근대역사여행 파일있음 관리자 2019-10-21 8
411 10월 일정 안내 관리자 2019-10-01 70
410 9월 일정 안내 관리자 2019-09-07 133
409 근대음악극 청춘연가 유달예술타운 안내  파일있음 관리자 2019-09-04 114
2019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 성료  파일있음 관리자 2019-09-04 85
407 근대 음악극 청춘연가 안내  파일있음 관리자 2019-08-21 138
406 해설이 있는 근대가요 산책 안내  파일있음 관리자 2019-08-21 126
405 프레 세계마당페스티벌 안내  파일있음 관리자 2019-08-05 144
404 어린이극 나와라 소금 공연 안내 파일있음 관리자 2019-08-01 120
403 8월 일정 안내 관리자 2019-08-01 137
402 2019 신안 문순득 국제 페스티벌 안내  파일있음 관리자 2019-07-29 107
401 2019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미마프) 일정 안내  파일있음 관리자 2019-07-07 218
400 마당극 독립운동가 김철 영광 예술의 전당 공연 안내  파일있음 관리자 2019-07-05 129
399 7월 일정 안내 관리자 2019-07-05 141
398 6월 일정 안내 관리자 2019-06-03 252
397 거대인형 옥단이와 함께하는 목포근대역사여행 파일있음 관리자 2019-05-02 247
396 5월 일정 안내 관리자 2019-05-02 235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단원에게한마디